BLOG main image
분류 전체보기 (564)
책 그리고 글 (87)
미래 빚어가기 (79)
시간/행동 관리 (44)
조직을 말한다 (16)
마케팅 노트 (14)
짧은 생각들 (33)
사랑을 말한다 (27)
세상/사람 바라보기 (40)
그밖에... (83)
일기 혹은 독백 (85)
신앙 이야기 (24)
음악 이야기 (19)
법과 특허 이야기 (13)
세월호 침몰사고
kipid's blog
2014년을 다짐하는 사자성어:..
Crete의나라사랑_2010년이후글
[OK MVP 함께 만들어 가는 북리..
RAIZE GLS
2013년을 다짐하는 사자성어: 궁..
Crete의나라사랑_2010년이후글
나는 勢이다
Read & Lead
1,577,573 Visitors up to today!
Today 68 hit, Yesterday 75 hit
daisy rss
tistory 티스토리 가입하기!
2010.06.17 07:19
영풍문고인가요? 2007년 6월 15일 강남 고속버스 터미널 밑에 있는 서점에서 3년 일기장을 보고는 바로 샀습니다. 그때부터 일기를 다시 쓰기 시작해서 며칠전(6월 14일)에 마지막 칸을 채웠습니다. 벌써 3년이 지나버렸습니다. 

매일 쓰지는 않았습니다. 대충 보니 98% 정도 채워져 있네요. 

일기가 없었다면 대부분의 날들이 이미 기억에서 사라져 버렸을겁니다. 그래도 간략하지만 일기안의 기억의 끈을 붙잡고 당겨보니 그때 모습들이 새삼 선명해집니다. 일기의 가장 큰 축복이겠지요. 

그때와 지금은 참 많이 다릅니다. 아이들도 컸고 저와 제 아내는 나이가 들었고, 그때만해도 생각지 않았던 법대를 다니고 있고. 그럼에도 제 내면은 별로 자라지 않은 것 같아 그게 아쉽습니다. 멈춰있지야 않았겠지만 만족할만한 수준에는 한참 떨어집니다.

3년 일기장을 구입하지 못했고 다음번부터는 1월 1일부터 쓸까 해서 당분간 몰스킨에 일기를 쓰려고 합니다. 근데 벌써 꽤를 부리네요. 3년을 썼는데도 습관이 안들었나 봅니다. 빨리 날자 적혀 있는 일기장으로 바꾸어야겠습니다 ^^
 


'일기 혹은 독백' 카테고리의 다른 글

괜찮아  (24) 2010.10.22
추스리며...  (15) 2010.08.23
3년 일기장을 다 써버렸습니다  (4) 2010.06.17
The Biggest IF  (6) 2010.03.15
부도 선언 ... 혹은 약속 파기  (16) 2010.02.09
바쁜 연말 + 정신없이 시작하는 새해  (6) 2010.01.02
BlogIcon 격물치지 | 2010.07.14 14:57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저는 5년일기 다 끝내기 전에 뭔가 이루자는 목표가 있는데... 살 떨립니다. ^^
BlogIcon 쉐아르 | 2010.08.23 09:11 신고 | PERMALINK | EDIT/DEL
제 기억에 inuit님이 선물한게 2년좀 넘은 것 같은데요. 한 삼년 남았네요. 카운트다운 들어갑니다 ^^
BlogIcon tack | 2010.10.22 09:55 | PERMALINK | EDIT/DEL | REPLY
전 10년 일기장... -_-;
꼭 이 빠진 것처럼 군데군데 빈곳이 많아져요 ㅎㅎ
BlogIcon 쉐아르 | 2010.10.22 12:41 신고 | PERMALINK | EDIT/DEL
10년이면 좀 길지요... 힘이 좀 빠지실듯 ^^ 그래도 빠짐없이 채워놓으면 나중에 소중한 기록으로 남더라구요.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