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LOG main image
분류 전체보기 (564)
책 그리고 글 (87)
미래 빚어가기 (79)
시간/행동 관리 (44)
조직을 말한다 (16)
마케팅 노트 (14)
짧은 생각들 (33)
사랑을 말한다 (27)
세상/사람 바라보기 (40)
그밖에... (83)
일기 혹은 독백 (85)
신앙 이야기 (24)
음악 이야기 (19)
법과 특허 이야기 (13)
세월호 침몰사고
kipid's blog
2014년을 다짐하는 사자성어:..
Crete의나라사랑_2010년이후글
[OK MVP 함께 만들어 가는 북리..
RAIZE GLS
2013년을 다짐하는 사자성어: 궁..
Crete의나라사랑_2010년이후글
나는 勢이다
Read & Lead
1,572,533 Visitors up to today!
Today 15 hit, Yesterday 79 hit
daisy rss
tistory 티스토리 가입하기!
'트위터에 쓰는 시간이 늘어났나보다'에 해당되는 글 1건
2009.10.26 14:36
지난 2주간 트위터를 통해 쏟아낸 나의 생각들

========================

지난달 고교 시작한 아들의 숙제. 백페이지 분량의 자료를 읽고 다섯페이지로 요약. 내 고교 시절을 돌아보면 읽고 쓰기에 대한 숙제가 기억이 안난다. 이렇게 훈련한 아이들과 대학에서 만나니 한국학생의 44%가 아이비리그를 중도에 포기하는 걸거다. ~10.12

무엇을 하던지 잘될거라 100% 보장되는 것은 없다. 그래도 지금보다 나을 거라 생각하고 앞으로 나아가는게 그대로 멈추어 있는 것보다는 훨씬 의미가 있다고 믿는다. 그게 나를 움직이는 원동력이다. ~10.14

나는 훌륭한 부모였다. 자녀를 가지기 전까지는. 다른 이들이 왜 자녀와 문제가 많은지에 대해 난 전문가적 지식을 가지고 있었다. 그리고 (세명의 자녀와) 세가지 문제가 생겼다. - 아델 페이버 & 일레인 마즐리시 ~ 10.15

사진 찍는 사람은 사진 찍을 시간이 없으면 장비병이 도진다. 음악 좋아하는 사람은 음악에 집중하지 않을 때 오디오를 바꾸려 든다. 사랑하는 사람은 사랑에 시간을 쓰지 않을 때 다른 사람을 찾는다. ~10.15

결혼한지 십오년이 조금 넘었다. 그래도 나는 아내의 손을 잡을 때마다 가슴이 두근거린다. 그것만으로 나는 복받은 남자가 분명하다. ~10.15

#self_intro 보스톤근처앤도버거주 낮에는개발팀매니저 밤에는로스쿨학생 좋아하는것 글쓰기사진찍기음악듣기 스키와볼링이외하는운동없음 야행성 아내아들딸과같이살며 은퇴후꿈은음악카페운영하며글과사진이담긴책을내는것 유일한악기기타 술안마시고취한듯노래할수있음 ~10.15

점심 먹고 있는데 뒤뜰에 사슴이 나타났다. 아직 어려서인지 뿔이 없었다. 그래서 그냥 보냈다 ^^ ~10.15

결정적 순간의 브레송이 평생 하나의 카메라와 표준렌즈 하나만 사용했던 것은 아마도 그때 인터넷이 없어서였을 거다. 이베이도 없었고. ~10.15

새로운 짜파게티 요리법 1: 평소보다 물을 조금 더 남기고 스프를 넣은후 거의 조리가 다 되었을 때 날계란을 하나 넣고 열심히 섞는다. 양념이 훨씬 부드럽고 걸쭉해진다. ^^ (inspired by @researcher_p) ~10.16

새로운 짜파게티 요리법 2: 두번째는 별로 특별한 것은 없다. 수프를 넣을 때 김치를 같이넣는 것 뿐. 김치와 짜파게티 소스의 조화는 의외로 괜찮다 ^^ (inspired by @researcher_p) ~10.16

참고로 이렇게 짜파게티를 끓이면 우리 가족은 아무도 건드리지 않는다. 엽기라고 다 회피하기 때문에 아무도 새로운 맛의 뛰어남을 알지 못한다. 그게 참 아쉽다. ㅡ.ㅡ  ~10.16

아내에게 "사랑해. 너를 위해서라면 죽어도 좋아"라고 말한다. 그것은 나의 감정이기도 하지만 의지이기도 하다. ~10.16

생각은 행동을 낳고 행동은 습관을 낳는다. 습관은 인격을 낳고 인격은 미래를 결정한다. ~10.19

"용서"는 피해를 입은 사람이 피해를 입힌 사람에게 하는 것이다. 그런데 지금의 한국 사회는 피해를 입힌 사람이 피해 입은 사람에게 "용서"하라고 강요하는 형국이다. ~10.19

"개천에서 용났다"라는 말에서 "개천"이 없어져야 사회가 발전한다고 할 수 있는데 지금의 한국 사회는 오히려 "용"이 될 기회조차 줄어들고 있다. ~10.20

그래도 추스리고 일어나야 하는 이유 1. 나 스스로를 위해 2. 나를 사랑하는 가족을 위해 3. 나로 인해 조금은 좋아질 세상을 위해 ~10.20

사람들이 "No God"을 트렌드 토픽으로 올린다고 해서 하나님의 존재 여부에 영향을 줄 수 있을까? 그냥 사람들의 잡담일뿐... ~10.20

일기는 거울과 같다. 가만히 들여다 보면 내 모습을 너무나 잘 볼 수 있다. 거울을 자주 보는 사람이 몸단장도 제대로 하는 법이다. 마찬가지로 일기를 거르는 날이 많아질 때 내 삶도 흐트러진다. ~10.21

로미오와 줄리엣이 같이 보낸 시간은 며칠 되지 않는다. 그들이 죽지 않고 오랜 시간을 같이 보냈다면 그렇게 사랑하며 지냈을까? ~10.21

오늘 아들과의 '열띤' 논쟁을 또 한번 하고나서 내린 결론은 그 녀석이 1) 나를 경쟁자로 생각하거나 2) 나에게 무척 인정받고 싶어하거나 3) 아니면 나에 대한 존경심이 전혀 없다는 것이다. 무엇이든 내가 좋은 아빠는 아니라는 결론이 내려진다 ㅜ.ㅜ ~10.21

자고 있던 아내가 갑자기 물었다. "그 많은 사람중에 나를 어떻게 찾았어?" 꿈이라도 꾸었나 보다. "사랑하니까." 나는 말했다. 그 대답이 좋았는지 웃으며 다시 잠들었다. 아침에 생각해 보니 정답을 말했다. "사랑하기에" 서로를 찾은 것이다. ~10.24

낭만적으로 사랑에 빠지는 것은 노력이 필요치 않다. 그러므로 많은 부부들이 낭만에 기대고 낭만만 바랄 뿐 진정으로 사랑하고 상대방의 이야기에 귀 기울이려는 힘든 일을 감내하려고 들지 않는다 <아직도 가야할 길> ~10.24



'짧은 생각들' 카테고리의 다른 글

정말 짧은 생각들 - 2010.4.26  (0) 2010.04.27
정말 짧은 생각들 - 2009.11.8  (0) 2009.11.09
정말 짧은 생각들 - 2009.10.26  (6) 2009.10.26
정말 짧은 생각들 - 2009.10.11  (8) 2009.10.11
정말 짧은 생각들 - 2009.9.29  (2) 2009.09.30
'잘' 사는 삶  (8) 2009.09.21
BlogIcon mycogito | 2009.10.27 08:11 | PERMALINK | EDIT/DEL | REPLY
가슴에 닿는 말이 있어서, 하나 퍼갑니다.
링크는 연결해 뒀습니다.
불편하시면 말씀해주셔요.
BlogIcon 쉐아르 | 2009.10.28 15:54 신고 | PERMALINK | EDIT/DEL
불편하긴요. 출처만 밝힌다면 언제든지 가져가실 수 있습니다. 제 글을 인용해주셔서 감사합니다 ^^
bom,bom | 2009.10.30 15:30 | PERMALINK | EDIT/DEL | REPLY
언제나 보고만 가다,
이 글의 짧지만 큰 단상들이 하나의 이미지가 되어 저에게 힘이 되네요~
쉐아르 님 고마워요.

늘 이곳에서 기운 얻어갑니다. ^^
BlogIcon 쉐아르 | 2009.11.03 17:14 신고 | PERMALINK | EDIT/DEL
감사합니다. 어떤 글이 힘이 되었는지 궁금하네요.

요즘 많이 바빠서 글이 뜸했습니다. 이곳에서 기운 얻어가신다는데... 좀더 부지런해져야겠습니다 ^^
BlogIcon 청춘은 | 2009.12.16 17:50 | PERMALINK | EDIT/DEL | REPLY
글귀 하나하나가 저의 현재 모습과 자꾸 매칭시키게 됩니다.
고맙고 감사한 마음으로 담아갈께요^^;
BlogIcon 쉐아르 | 2009.12.17 03:33 신고 | PERMALINK | EDIT/DEL
여러가지를 적었는데 그중 어떤 문구들이 맘에 와닿는지 궁금하네요 ^^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prev"" #1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