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LOG main image
분류 전체보기 (564)
책 그리고 글 (87)
미래 빚어가기 (79)
시간/행동 관리 (44)
조직을 말한다 (16)
마케팅 노트 (14)
짧은 생각들 (33)
사랑을 말한다 (27)
세상/사람 바라보기 (40)
그밖에... (83)
일기 혹은 독백 (85)
신앙 이야기 (24)
음악 이야기 (19)
법과 특허 이야기 (13)
세월호 침몰사고
kipid's blog
2014년을 다짐하는 사자성어:..
Crete의나라사랑_2010년이후글
[OK MVP 함께 만들어 가는 북리..
RAIZE GLS
2013년을 다짐하는 사자성어: 궁..
Crete의나라사랑_2010년이후글
나는 勢이다
Read & Lead
1,574,355 Visitors up to today!
Today 40 hit, Yesterday 48 hit
daisy rss
tistory 티스토리 가입하기!
2010.11.16 00:15
어제는 오랜만에 아내와 같이 음악을 들었습니다. 분주하게 살다 보면 음악 하나 듣지 못하고 살 때가 많지요. 저야 음악을 좋아해서 항상 휴대용 기기를 들고 다니고, 잠을 줄이더라도 저만의 시간을 마련하는 편이지만, 아내는 아이들과 제 뒤치닥거리에 지쳐 그냥 잠들기 일 수입니다. 

열시가 넘어 정리를 마친 아내를 최근에 정리한 리빙룸으로 끌었습니다. 고장났던 앰프도 고치고 부러진 턴테이블의 카트리지도 갈았습니다. 가구들도 정리해 다시 울림이 좋은 공간이 되었지요. 

발라드가 듣고 싶다는 아내의 말에 바로 떠오른 음반이 있었습니다. 유재하의 <사랑하기 때문에>. 다른 음반 표지안에 들어가 한참을 못찼다가 얼마전 다시 발견해 반가웠던 음반입니다. 

유재하는 가수 활동을 하면서 이 음반 하나만 발표했습니다. <사랑하기 때문에>를 발표한 그해 11월 교통사고로 사망했기 때문이지요. 

"다시 돌아온 그대위해 내 모든 것 드릴테요. 우리 이대로 영원히 헤어지지 않으리." 이 노래를 들으며 옛기억들을 떠올렸습니다. 처음 들었을 때 스무살이 갓 넘었었습니다. 아내는 고3이었구요. 아내가 그러더군요. 그때는 좋아했던 얼굴형, 머리 스타일, 성씨가 있었다면서 저와 겹치는 건 머리 스타일 하나뿐이라구요. 거기에 맞는 사람을 주위에서 찾으면서 즐거운 웃음을 나누었습니다. 일기장에 적어두었던 작은 소망들도 나누었습니다. 더 자주 이런 시간을 가져야겠구나 하는 생각도 했구요. 

제임스 딘이 영원한 젊음으로 기억되는 것처럼, 유재하도 그런 것 같습니다. 유재하를 들으면 젊고 어렸던 날들이 기억납니다. 매달 과외비를 타면 들르던, 이 음반도 거기서 샀을 것이 분명한, 동네 여고앞 음반가게도 생각납니다. 고민도 많았던 때고 꿈도 많았던 그런 시절. 꼭 좋지만은 않았던 그런 시절. "지난 옛 일 모두 기쁨이라 하면서도 아픈 기억 찾아 헤미이는" 건 "다시 못 올 지난 날"이기 때문이겠지요. 그 추억들이 쌓여 지금의 내가 있는 거니까요. 

오랜만에 그를 들으며 제 젊은 날도 기억해보고 또 앨범 한장만 남기고 사라져 간 그도 그리워해봅니다. 

유재하 ... 너무 빨리 사라져 버린 ... 참 아까운 사람입니다.

 



추신: 그나저나 "사랑하기 때문에"가 남기는 여운이 채 가시기도 전에 힘차게 흘러나오는 정화의 노래(건전가요)는 정말 깨더군요. 유재하로 더렵혀진 마음을 너무나 깨끗하게 씻어주었습니다 ㅡ.ㅡ 돌아보니 음반마다 저런 노래 하나씩 끼워넣어야 했던 그런 시대도 있었군요. 

'음악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단상: 나는 가수다 그리고 위대한 탄생  (4) 2011.05.06
블라인드 테스트, 그리고 주관주의/객관주의  (2) 2010.12.30
유재하를 기억하며  (10) 2010.11.16
The Sound in Your Mind  (0) 2010.11.10
요즘 음악 동료  (10) 2010.10.03
현악 사중주  (8) 2009.10.07
BlogIcon CeeKay | 2010.11.25 08:55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잠시 들렀는데 덕분에 좋은 음악 잘듣고 두 분의 행복하신 모습을 잘 느끼며 갑니다. ^^
(언젠가 노래방 가면 이 노래를 시도해봐야겠네요. 물론, 연습을 좀 많이 한 후에...)
BlogIcon 쉐아르 | 2010.12.23 08:09 신고 | PERMALINK | EDIT/DEL
연습은 노래방에서 하는 거죠. 전 대부분의 노래를 그렇게 배웠답니다 ^^
BlogIcon Deborah | 2010.12.17 16:26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유재하씨의 노래를 들으면 마음이 잔잔하게 동요가 되는 느낌입니다.
BlogIcon 쉐아르 | 2010.12.23 08:16 신고 | PERMALINK | EDIT/DEL
'마음의 잔잔한 동요' ... 딱 맞는 말인 것 같네요.
BlogIcon 토댁 | 2010.12.21 09:17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아래의 글을 읽다 짧은 영어의 바닥을 다시 한 번 가슴 아프게 확인하며,
애써 아래 글 안 봤어.. 못 봤어 라고 눈길을 위로만 위로만 남기만 안타까운 토댁!!

영어공부를 욜심히 해 보리라 결심했던 작년 이맘때의 결심을 작심삼일로 마감하공..에공...

유재하씨의 노래를 들으며 스스로를 달래보는 씩씩한 토댁!!..ㅋㅋ

건강하시죠?
토댁의 쉐아르님^^ ㅎㅎ

행복한 연말 보내시구요, 건강조심하세요~~~

그래도 행복한 토댁이가..히히
BlogIcon 쉐아르 | 2010.12.23 08:19 신고 | PERMALINK | EDIT/DEL
ㅎㅎ 괜히 영어로 올려놔서 스트레스를 안겨드린게 아닌가 싶네요. 잘 지내시죠? 날씨가 하루가 다르게 추워지네요. 건강 조심하시고 연말 잘 보내시기 바랍니다.
BlogIcon ssil | 2010.12.24 01:10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정말 참 안타까운 사람입니다,,,
언제들어도 좋은~~ 노래입니다~~^^
BlogIcon 쉐아르 | 2010.12.26 12:18 신고 | PERMALINK | EDIT/DEL
참 오랜만에 인사드립니다. 잘 계셨나요? 네. 유재하 정말 아까운 사람입니다. 아직까지 살아 있다면 얼마나 좋았을까요.
BlogIcon Alisha | 2010.12.24 11:13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와.. 노래사이사이 건전가요삽입곡이라.. 전처음듣네요.. 예전에 그런것도 있었나봐요.. 이걸 웃어야할지..;
BlogIcon 쉐아르 | 2010.12.26 12:21 신고 | PERMALINK | EDIT/DEL
노래 사이에는 아니구요. 앨범마다 마지막에 하나씩 들어갔습니다. 해바라기가 부른 '어허야 둥기둥기'나 정수라가 부른 '아! 대한민국'도 건전가요였습니다 ^^ 그나저나 건전가요를 모르시단 갑자기 제가 아저씨가 된듯한 (안그래도 아저씨지만 ... ㅡ.ㅡ)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