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LOG main image
분류 전체보기 (564)
책 그리고 글 (87)
미래 빚어가기 (79)
시간/행동 관리 (44)
조직을 말한다 (16)
마케팅 노트 (14)
짧은 생각들 (33)
사랑을 말한다 (27)
세상/사람 바라보기 (40)
그밖에... (83)
일기 혹은 독백 (85)
신앙 이야기 (24)
음악 이야기 (19)
법과 특허 이야기 (13)
세월호 침몰사고
kipid's blog
2014년을 다짐하는 사자성어:..
Crete의나라사랑_2010년이후글
[OK MVP 함께 만들어 가는 북리..
RAIZE GLS
2013년을 다짐하는 사자성어: 궁..
Crete의나라사랑_2010년이후글
나는 勢이다
Read & Lead
1,572,580 Visitors up to today!
Today 0 hit, Yesterday 62 hit
daisy rss
tistory 티스토리 가입하기!
'자전거 통학'에 해당되는 글 1건
2011.08.19 09:31



지난번 자전거 포스팅에서 밝혔듯이 학교 통학을 자전거로 할 계획이었습니다. 드디어 지난주 토요일 자전거를 타고 보스톤에 있는 학교를 다녀왔습니다. 오가며 사진도 찍었구요.


보스톤과 옆동네 캠브리지 사이에는 찰스강이 흐릅니다. 한강만큼 크지는 않지만 느낌이 서울과 비슷해서 친근합니다. 찰스강을 따라 자전거를 타고 달리면 경치는 좋지요.


총거리 49Km. 총라이딩 2시간 41분. 하지만 실제 들인 시간은 훨씬 더됩니다. 초행길이라 몇번 헤맸기에 학교까지 2시간이 걸렸고, 돌아올 때는 오르막길이라 1시간 45분이 걸렸습니다. 단순거리만 생각하고 한시간 남짓 걸리겠지 했는데 도시 안으로 들어가니 환경이 안좋더군요. 


자전거 전용도로가 시원하게 뚤려있는 외곽과는 달리 좁은 자전거도로마저 없는 구간이 많고, 건널목마다 서서 신호를 기다려 건너야하기에 속도를 내기가 어려웠습니다. 게다가 노면 상태는 안좋아 로드바이크를 타고간 저로는 펑크라도 날까 조마조마 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자전거 타는 사람들은 꽤 많더군요. 




일곱시쯤 학교에서 출발을 했습니다. 오는 길에 해가 지더군요. 찰스강 옆에서 보는 석양은 멋있습니다. 마음의 여유가 좀더 있었다면 더 멋진 사진을 찍었을텐데 하는 아쉬움이 들더군요.

너무 시간이 많이 걸려 자주 학교까지 자전거를 타고 가는건 무리인듯 합니다. 평일에는 자전거로 20분정도 거리에 있는 전철역에 자전거를 세워놓고 학교까지는 전철로 가려구요. 다합쳐 40분 정도면 될듯 합니다. 직접 차몰고 운전하는 시간과 별 차이가 없지요. 그리고 주말에만 자전거로 풀코스를 다니려구요. 탈수록 속도도 붙고 요령도 생겨 시간도 더 줄일 수 있을겁니다. 다음번 통학때는 더 멋진 사진을 찍어 올리도록 하지요 ^^

 

 

'일기 혹은 독백' 카테고리의 다른 글

신변잡기. 2013. 01. 07  (2) 2013.01.08
새로 시작하며 ...  (18) 2012.11.21
첫 자전거 통학  (2) 2011.08.19
컴퓨터없는 주말 - 첫주말  (6) 2011.08.15
Run ... run  (6) 2011.04.06
어떻게 다 하냐구요?  (10) 2011.03.19
누굴까요 | 2011.08.19 10:14 | PERMALINK | EDIT/DEL | REPLY
앤도버에서 회사까지는 얼마나 걸릴까요?
BlogIcon 쉐아르 | 2011.08.19 12:13 신고 | PERMALINK | EDIT/DEL
그러게... 누굴까요? ^^ 전 지금 앤도버에 안삽니다. 렉싱톤이라는 동네로 이사를 했지요. 반년전에요. 여기서 회사까지 가려면 학교보다 1.5배 정도 먼것 같습니다. 자전거 도로는 거의 없는 것 같구요. 그래도 자동차도로를 같이 쓰면 두시간 정도 걸릴까요?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prev"" #1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