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LOG main image
분류 전체보기 (564)
책 그리고 글 (87)
미래 빚어가기 (79)
시간/행동 관리 (44)
조직을 말한다 (16)
마케팅 노트 (14)
짧은 생각들 (33)
사랑을 말한다 (27)
세상/사람 바라보기 (40)
그밖에... (83)
일기 혹은 독백 (85)
신앙 이야기 (24)
음악 이야기 (19)
법과 특허 이야기 (13)
세월호 침몰사고
kipid's blog
2014년을 다짐하는 사자성어:..
Crete의나라사랑_2010년이후글
[OK MVP 함께 만들어 가는 북리..
RAIZE GLS
2013년을 다짐하는 사자성어: 궁..
Crete의나라사랑_2010년이후글
나는 勢이다
Read & Lead
1,575,835 Visitors up to today!
Today 5 hit, Yesterday 82 hit
daisy rss
tistory 티스토리 가입하기!
2011.10.11 07:44
올해 2월에 이사를 했다. 사정상 큰 집에서 작은 집으로 이사하니 복잡했다. 짐을 많이 줄였음에도 다 집어넣지 못해 열지 않고 창고에 집어넣은 박스도 여럿 된다. 일하고 공부하는 홈오피스도 정리되지 않은채 여덟달이 지나갔다. 물론 시간내어 정리하면 할 수 있었지만 마음의 여유가 없었다고 할까. GTD에서 말하는 열린 고리로 놔둔채 그 기간을 보냈다. 

어제 일요일 오후를 다 투자해 홈오피스를 정리했다. 정리하지 않고 쌓아놨던 서류들을 ABC 폴더에 모두 분류하고 미처 처리하지 않았던 것들을 따로 빼서 인박스에 담았다. 다행히 몇개 안되었다. 일차적으로 수집처리 과정을 거쳤지만 정돈만 하지 않았던 서류들이라 그런가보다. 그래도 정리하지 않았다면 몇가지 건이라도 잊어버리고 지나쳤을테고 결국 문제가 되어 돌아왔을 거다. 

마침내 작업공간이 내가 원하는 수준으로 정리가 되었다. 아직 열개 넘는 서랍이 모두 정리가 된 것은 아니지만 적어도 볼 때마다 스트레스 받을 정도는 아니다. 이제 창고와 지하실이 머리에 자리잡고 나를 괴롭히겠지. 그래도 홈오피스만큼은 아닐테니까 참을 수 있다 ^^

GTD처럼 잘 짜여진 시스템은 한 스텝이라도 제대로 안되면 전체효과가 확 떨어지게 된다. 인박스의 서류를 처리후 정돈하지 않고 다시 인박스에 집어넣어 버리면 처리의 의미가 없어진다. 필요한 서류를 찾을 때 시간이 더 오래 걸리게 되고 이미 처리한 서류를 다음 처리때 다시 보게 된다. 

많은 사람들이 GTD 때문에 블로그를 찾는데 오히려 내 GTD 시스템은 이사후 한동안 엉망이었다. 그래서 머리가 더 복잡했던 것 같기도 하고. 어쨋든 정리를 마쳤으니 다시 차근차근 공격을 해야지. 내 주의를 요구하는 수많은 일들을 말이다. 기다려. 하나 하나 처리해줄테니까 ^^ 

 
BlogIcon 토댁 | 2011.11.02 23:41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건강하시죠?^^
전 평생을 치우지 못 하고 살 것 같아요!! ㅎㅎ

설합?? 서랍??? ^^
행복하세요~~~
BlogIcon 쉐아르 | 2011.11.04 01:03 신고 | PERMALINK | EDIT/DEL
그렇지요. 저도 정리를 하긴 하지만 몇년째 건드리지 않는 구석구석의 물건들 정말 많아요 ㅡ.ㅡ 찾아보니 설합은 한자이고 그 발음이 서랍이 되면서 굳어진 거라 하네요. 둘다 써도 되는 것 같기도 한데 그래도 우리말을 쓰는게 좋으니 서랍으로 바꿀께요 ^^
BlogIcon 토댁 | 2011.11.02 23:51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블러그에 링크된 " 쉐아르님"뒤에 N이라는 메세질 보고 인사드리러 왔다 아직도 못 나가고 지난 글들을 자꾸 읽게 되네여.
간혹 제가 쓴 댓글 만나는 쑥스러운 순간도 만나고... ㅎㅎ

burning yes!!!
다시 다지게 됩니다!!
BlogIcon 쉐아르 | 2011.11.04 01:05 신고 | PERMALINK | EDIT/DEL
감사합니다. 토마토새댁님처럼 읽어주시는 분이 계시니까 그래도 열심히 글을 쓰게 되는 것 같습니다. 음... 요즘 포스팅 올리는 빈도로 보면 열심히라는 말이 부끄럽지만요. 저도 가끔 제가 쓴 글을 읽고 힘을 얻기도 합니다. 음 이거 자랑 맞지요 ㅡ.ㅡ 근데 제가 쓴 글 보면서 느끼는 감정은 '자식 말만 잘하네' 그런 생각입니다 ^^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